동구에 오면 관광愛 물들어요

친절한 서비스와 맛있는 음식이 있는곳!

먹자골목
우리의 토속적인 음식맛과 옛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먹자골목’을 찾아서…
  • 시장 안 먹자골목 사진1
  • 시장 안 먹자골목 사진2

“후르르~ 쩝쩝. 카, 역시 이 맛이여! 먹다 보니 국물까지 후루룩 비워버렸네. 난 여기가 아직도 내 집처럼 편안하고 좋아!”

옛날 서민들의 삶과 애환이 묻어있는 중앙시장 먹자골목에 들어서자마자 40년이 넘게 면옥 집을 운영하는 곳에서 흘러나오는 소리다.
먹자골목은 글자그대로 풀이하면 ‘먹을 게 많은 골목’ 그런 의미일 것이다. 이 말은 들으면 들을수록 맛나고 향긋한 냄새가 풀풀 나는 먹자골목으로 한번쯤 나가고 싶은 충동에 사로잡힌다. 그곳이 바로 동구 중앙시장 화월통에서 제일은행 사이에 자리잡고 있는 먹자골목.

굵기가 팔뚝(?)만한 ‘왕 순대’에 기가 질리고, 찰랑대는 기름위에서 지글지글 익어가는 통닭, 튀김 냄새에 어느덧 정신이 혼미해져가나 골목을 걷다보면 어느덧 사람 사는 냄새가 물씬 풍기고 생동감이 넘쳐 기운이 샘솟는다. 이곳은 1950년 6.25전쟁 때 수많은 피난민들이 인근 국제시장에서 노점상을 하면서 생계를 유지하게 됐는데 이런 연유로 형성돼 먹자골목은 피난살이와 전쟁에 지친 서민들의 고된 삶을 위로하는 소중한 공간이었다.

시장 안 먹자골목 음식 사진

현재 먹자골목에는 골목 틈틈이 조그마한 음식점 50점포가 들어서 김밥, 순대, 국수, 설렁탕, 튀김, 떡볶이 등 간단한 먹을거리가 40여 년간의 맛을 이어 오고 있다. 이곳 먹자골목은 인근 시장의 쇼핑객과 상인들로 매일 분주하다. 특별히 먹을 때나 정해진 이들이 아니기에 손님이 덜한 시간에 끼니를 해결하러 나서니 하루중 분주한 시간이 딱 정해진 건 아니다. 먹자골목에는 수십 년 세월의 때가 묻은 가게들이 일상처럼 자리한다.

시장 안 먹자골목 음식하는 사진

기본이 20년, 대를 이은 집들은 40년을 훌쩍 넘긴곳도 많다. 7년 남짓 가게를 운영한다는 분식집 사장은 “이정도 이력 갖고는 이 골목에서 명함도 못 내민다”며 엷은 미소를 띤다.

먹자골목에 들어서면 잘 튀겨진 통닭, 한 그릇 가득한 자장면과 냉면, 허연 김이 모락모락 피어나는 순대국밥등 바라만 봐도 배부른 풍경이 펼쳐진다. 특히 이곳은 모든 음식의 재료는 화학조미료를 쓰지 않고 우리의 전통 조립법을 사용하고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다양한 메뉴와 저렴한 가격, 그리고 수 십 년 동안 이어온 손맛으로 주머니가 가벼운 서민들이 자주 찾는 이곳은 식사는 물론 푸짐한 안주를 곁들인 술상도 1만원 안팎이면 해결된다.

32년 동안 닭요리 전문점을 운영해 오고 있는 먹자골목번영회 회장은 “옛날에는 대전의 음식문화가 이곳에서 형성됐다”며 “현재는 상권이 젊은소비층 변화에 맞춰 은행동과 둔산동으로 이동했으나, 옛 맛을 회상하며 찾아오는40대 후반층이 이곳을 찾는 주 고객이다.”라며 씁쓸한 미소를 짓는다.

그러나 이곳 상인들은 침체된 먹자골목의 상권회복을 위해 매월 모임을 갖고 시대 변화에 맞게 고객들에게 친절하자! 우리 자신부터 쇄신하자! 등 캐치프레이즈 아래 전통적 거리를 유지하는데 온 힘을 쏟고 있다.
한편 구에서는 2008년 ‘먹자골목테마거리’를 조성하여 노상 IPG 가스통 제거, 도시가스 신설, 도로정비 및 간판정비 등을 통해 ‘먹자골목’이 명실상부한 중부권 최대의 시장으로 발돋움 할 것이라 기대해본다. 먹자골목번영회회장은 “우리 먹자골목은 다른 어느 시장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경쟁력이 있는 시장이다”라며 “앞으로도 친절한 고객서비스와 맛있는 음식을 통해 고객이 항상 찾을 수 있는 시장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통시장은 우리 모두가 이용하는 공공재이며 지역경제의 근간이자, 지역 서민경제를 떠받치는 생산의 장소이다. 또한 소비자 입장에서도 가까이 있어 이용하기 편리하고 값싼 상품이 많은 전통시장이 꼭 필요한 곳이다. 자! 이번 주말에는 침체된 전통시장을 살리고 향토적 음식의 참맛을 즐기러 ‘먹자골목’으로 나들이를 가보자!

  • 자료관리 담당부서
  • 일자리경제과
  • 조낙현 042-251-4613

최종수정일 2019-12-12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공공누리 1유형